2017년 귀속 양도소득세 확정신고.납부는 5월 31일까지

국세청, 신고도움 서비스, 모두채움 등 맞춤형 신고지원 최대한 제공
취득세 납부자료 직접 안내, 편리하게 전자신고 할 수 있어
나홍선 기자 | hsna@joseplus.com | 입력 2018-05-08 12:00:5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2017년 귀속 양도소득세 확정신고.납부기한이 오는 5월 31일까지다.

 

국세청은 8일, 2017년 귀속 양도소득세 확정신고 대상자 3만 6천 명에 대해 5월 31일까지 신고.납부하도록 안내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신고 대상자(파생상품 포함)는 홈택스에서 전자신고하거나 납세지 관할세무서에 신고서를 제출할 수 있다.


국세청은 보다 쉽게 신고할 수 있도록, 양도세 미리계산, 전자신고, 도움정보 활용 등이 가능한 통합서비스인 「양도소득세 종합안내 포털」을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신고도움 서비스를 새롭게 구축하여 신고 이력 등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으며, 취득세 납부자료를 직접 안내하여 편리하게 전자신고할 수 있다. 납세자가 신고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전자신고 이용방법 동영상’을 제작.게시하고 있다.


또한, 파생상품의 경우 양도가액부터 세액까지 모두 채워주는「신고서 자동작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어 간편하게 신고를 마칠 수 있으며 납부할 세액은 홈택스나 스마트폰 앱을 통해 전자납부할 수 있으며, 은행의 CD/ATM기도 이용가능하다.


국세청은 세금포인트를 사용하여 납부기한 연장을 신청하는 경우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납세자 맞춤형 신고 지원 최대한 제공>
국세청은 납세자 신고편의를 높이기 위해「양도소득세 종합안내 포털*」을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접근경로) 홈택스>조회/발급>세금신고납부>「양도소득세 종합안내」
○홈택스 회원가입 필요 없이 본인 명의 휴대전화나 신용카드 인증만으로 간편하게 전자신고가 가능하도록 운영하고 있다.
   

올해는 납세자가 실수하기 쉬운 항목을 추가 발굴하여 신고도움자료로 제공함으로써 성실신고를 적극 지원한다.
○본인이 공제받은 감면세액을 알지 못해 한도를 초과하여 신고하는 사례를 막기 위해 신고 이력 및 감면신고 내역을 조회할 수 있도록 「신고도움 서비스*」를 구축했다.  * (접근경로) 홈택스 〉신고/납부 〉양도소득세 〉양도소득세 신고도움 서비스


 ○부동산을 취득할 때 필수적으로 발생하지만 별도로 납부증명원을 발급받아 확인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던 취득세(등록세 포함) 납부자료를 홈택스에서 직접 안내하고 있다.

○또한, 전자신고를 처음 이용하는 납세자들이 쉽게 따라할 수 있도록 동영상을 제작하여 국세청 누리집*, 홈택스** 및 유튜브***에 게시했다.
* (누리집) 성실신고지원 〉양도소득세 〉동영상으로 알아보는 전자신고 요령
** (홈택스) 신고/납부 〉양도소득세 〉전자신고 이용방법(동영상, 매뉴얼)
*** (유튜브) 국세청 〉동영상 〉양도소득세 전자신고.납부 방법 

 

□파생상품 양도소득세 신고의 경우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신고서 작성에 필요한 모든 항목을 미리 채워주는 신고서 자동작성 서비스를 제공한다.(공인인증서 필요)

○ 올해 확정신고부터 달라지는 세법 개정사항*을 반영하여 신고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 코스피200 주식워런트증권 과세, 국내.외 파생상품 거래손익 합산

○국세청 홈택스(www.hometax.go.kr)에서 몇 번의 화면 선택과 확인만으로 쉽고 편리하게 신고할 수 있다.
* (접근경로) 홈택스 > 로그인 > 신고/납부 > 양도소득세 > 확정신고작성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나홍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