룰루랩, 신용보증기금 ‘퍼스트펭귄’ 선정

인공지능 기술력으로 뷰티 분야 글로벌 경쟁력 인정
3년간 보증·투자유치 등 다양한 지원
김희정 기자 | kunjuk@naver.com | 입력 2019-10-24 10:37:1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룰루랩이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퍼스트 펭귄기업으로 선정됨에 따라 체결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룰루랩 최용준 대표, 신용보증기금 경기스타트업 지점 차재성 지점장 

 

 

AI 피부 분석 솔루션 기업 룰루랩(대표 최용준)9월 말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퍼스트 펭귄기업으로 선정됐다.

 

신용보증기금의 퍼스트펭귄 기업 제도는 창업 5년 이내의 혁신기업을 대상으로 최대 3년간 30억원을 보증하는 프로그램이다. 룰루랩은 인공지능 기술력을 기반으로 국내외 뷰티 시장을 개척하고 있다는 점 그리고 창업 경쟁력을 인정받아 퍼스트 펭귄기업으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보증을 포함한 투자유치 등 다양한 지원을 받게 된다.

 

최용준 룰루랩 대표는 인공지능 기술을 통해 점원의 도움 없이 맞춤형 뷰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잇는 스마트한 쇼핑을 제공하고 있다앞으로 뷰티 산업뿐만 아니라 헬스케어 분야로까지 사업을 확장시켜 고객들의 삶과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혁신적인 솔루션을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룰루랩은 10월 말 잠실 롯데백화점 에비뉴엘에 인공지능 뷰티 스토어 1호점을 오픈한다. 모든 방문객들에게는 무료로 피부 컨디션에 대한 측정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10월 초에는 중동 최대 전자제품 유통점인 샤라프(Sharaf) DG 두바이 타임스퀘어점에 인공지능K뷰티 스토어를 론칭했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희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