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 뮤지컬 ‘싯다르타’, 11월 21일~24일 부산 드림씨어터 공연

싯다르타의 연대기가 아닌 19세, 29세, 35세의 주요 장면만을 압축해 공연 올려
JTBC 팬텀싱어 준우승자 곽동현, 뮤지컬 배우 이유 및 최은미 출연
김희정 기자 | kunjuk@naver.com | 입력 2019-11-07 12:00:2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뮤지컬 ‘싯다르타’ 포스터

부처님의 삶을 조명한 뮤지컬 싯다르타가 서울 공연을 성황리에 마치고 부산 관객들과 만난다. 부산 드림씨어터 대극장에서 1121일부터 24일까지 총 6회 공연된다.

 

뮤지컬 싯다르타는 태자 싯다르타가 화려한 왕관을 버리고 출가하여 6년의 고행 끝에 깨달음을 얻는 과정을 아름다운 선율의 음악과 정상급 배우들의 열연으로 만들어낸 창작 뮤지컬이다. 연대기가 아닌 19세 신부를 맞이하던 날, 29세 출가를 결심하던 날, 35세 깨달음을 얻은 날, 총 세 번의 그 날로 그려내 싯다르타의 생애를 압축적으로 엿볼 수 있도록 했다.

 

미스 피가로’, ‘홍길동’, ‘더블루블랙’, ‘스타라이트’, ‘서울이되다등을 연출한 김승원이 싯다르타 극본 및 연출을 맡았다. 여기에 작곡가 조범준의 웅장하면서도 서정적인 음악이 더해져 깨달음을 위한 싯다르타의 여정을 그대로 담아낸다.

 

▲  뮤지컬 ‘싯다르타’의 한 장면

싯다르타역은 2017JTBC 팬텀싱어 준우승자 곽동현, 뮤지컬 배우 이유가, 싯다르타의 부인 야소다라역은 최은미가 맡아 부산 무대에 오른다.

 

이번 부산 공연을 시작으로 2020년 전국 투어 공연 및 중국, 대만 등 동아시아 투어 공연도 추진 중인 엠에스엠시의 김면수 대표프로듀서는 부처 이전의 싯다르타라고 하는 한 사람이 어떠한 삶을 살았는지, ‘인물에 초점을 맞춰 조명하고 싶었다계급적, 사회적 불평등을 해결할 수 있는 깨달음을 얻은 싯다르타를 통해, 오늘날 우리가 삶의 의미를 직시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1121일 저녁 8, 22일 오후 3, 저녁 8, 23일 오후 2, 저녁 6, 24일 오후 2, 6회 부산 드림씨어터 대극장에서 열린다. 관람료는 VIP12만원, R10만원, S8만원, A6만원, B4만원이며 1110()까지 예매시 조기예매 3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희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