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2018년 ‘1사1교 금융교육 우수 금융회사’에 선정

2016년부터 3년 연속 우수 금융회사에 선정-금융회사 중 가장 많은 1,003개 학교와 자매결연
김시우 기자 | khgeun20@daum.net | 입력 2019-02-28 09:21:32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사진설명 :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왼쪽)과 이대훈 NH농협은행장(오른쪽)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27일 「2018년 1사1교 금융교육 우수 금융회사」에 선정되어 2016년부터 3년 연속 금융감독원장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금융감독원은 2015년부터 「1사1교 금융교육」의 참여실적과 교육실적, 만족도 조사결과 등을 토대로 성과가 우수한 학교나 교사, 금융회사, 금융회사 직원을 선정하여 시상하고 있다.


「1사1교 금융교육」은 전국의 금융회사 점포가 인근 초ㆍ중ㆍ고교와 자매결연을 맺고 학생들에게 방문교육이나 체험교육, 동아리 활동지원 등을 실시하는 프로그램으로 NH농협은행은 2018년말 기준 1,003곳으로 금융회사 중 가장 많은 학교와 결연을 맺고 있다.


또한, 전국 14개 지역에 청소년금융교육센터를 운영(금융권 최다 보유)하여 지역중심의 참여형ㆍ체험형 금융교육에 앞장서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내부강사를 양성하고 지역기관과 협력을 강화해 교육의 내실화를 강화하고 있다.


이날 수상자로 나선 이대훈 은행장은 “끊임없는 임직원들의 재능기부로 금융기관의 사회적 역할을 수행중이다”라며, “나아가 전국 최대의 금융점포망을 활용해 지난 11월 울릉도를 찾았듯 금융사각지대의 청소년들에게도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겠다 ”고 말했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시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