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빅데이터 기반 ‘디지털 금융생활 패턴 분석시스템’ 구축

빅데이터 기반으로 고객 디지털 금융생활 패턴을 분석한 맞춤형 금융상품 추천
김희정 기자 | kunjuk@naver.com | 입력 2019-11-07 11:34:5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빅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한 디지털 금융생활 패턴 분석시스템(이하 NDS-Map, NH Digital Segment Map)’을 구축했다.

 

‘NDS-Map’은 고객의 금융상품 가입, 송금, 환전 등의 금융거래와 고객이 이용하는 온·오프라인 가맹점 유형, 결제수단 등을 분석해 고객 디지털 금융거래 성향과 디지털채널 이용 빈도를 측정할 수 있게 지수화한 프로그램이다.

 

농협은행은 NDS-Map을 활용하여 비대면 채널(올원뱅크, NH스마트뱅킹, 인터넷뱅킹)에서 고객의 금융거래 실적과 결제 성향 등에 따라 우대금리나 할인 혜택을 더 제공할 수 있는 고객 맞춤형 상품을 추천한다.

 

또한, 영업점 창구에서도 NDS-Map를 활용한 상품추천 서비스를 제공해 대면-비대면 채널에서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강태영 디지털전략부장은 빅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고객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맞춤형 금융상품 추천 시스템을 구축했다, “앞으로도 고객 중심의 디지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희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