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하노이지점, 성신양회 베트남 현지법인과 MOU 체결

성신비나의 베트남 사업 확대를 위한 금융지원 약속
김시우 기자 | khgeun20@daum.net | 입력 2018-10-25 11:40:4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사진 왼쪽부터)이정한 농협은행 종로금융센터장, 조승국 농협은행 하노이지점장, 유윤대 농협은행 기업투자금융부문 부행장, 김영찬 성신양회 부회장, 안태욱 성신비나 법인장, 권용일 성신양회 팀장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 하노이지점은 24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성신양회의 베트남 현지법인인 성신비나와 전략적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농협에 따르면 굴지의 시멘트업체 성신양회의 베트남 현지법인인 성신비나는 이번 협약으로 베트남 사업 확대를 위한 농협은행의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되었고, 농협은행은 전폭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또한, 이번 협약에 참여한 유윤대 기업투자금융부문 부행장은 하노이지점을 찾아 기업금융 추진의 고충을 나누는 직원과의 간담회를 가졌고, 하노이지점에서 신규거래를 추진하고 있는 기업체를 함께 찾아 기업금융 지원방안을 모색했다.


유윤대 부행장은 “앞으로는 해외지점의 기업금융 확대가 필수”라며, “농협금융의 글로벌전략 방향에 맞춘 밀착형 현장마케팅 활동으로 한국계기업 뿐만 아니라 현지의 기업과의 거래도 확대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시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