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 금융권 최초 ‘핀테크 개발자센터’ 오픈

누구나 간편하게 금융 API를 이용할 수 있는 기반환경 구축
고객 접근성을 고려한「NH오픈플랫폼 포털」UI/UX 전면 개편
김희정 기자 | kunjuk@naver.com | 입력 2019-12-05 12:27:5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과 농협상호금융(대표이사 소성모)은 금융권 최초로 핀테크 개발자용 플랫폼 센터인 ‘NH핀테크 오픈플랫폼 개발자센터를 오픈했다.

 

‘NH핀테크 오픈플랫폼 개발자센터는 개발자들이 금융서비스 앱을 손쉽게 제작할 수 있도록 금융서비스 개발 및 테스트 환경을 제공하는 플랫폼 센터로 API 개발가이드, 예제소스, 오류코드, 금융API 등을 제공하며, 웹과 모바일에서 누구나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특히, 핀테크 기업을 비롯해 대학생이나 일반인들도 핀테크 서비스를 쉽게 개발할 수 있도록 25개의 API 테스트 도구를 제공해 간편송금, 간편결제, 거래내역조회 등 API의 다양한 기능을 직접 테스트 할 수 있게 구현했고, 개발자들간의 커뮤니케이션을 위한 포럼(토론 게시판)도 제공한다.

 

한편, 지난 2015년 오픈한 ‘NH오픈플랫폼 포털은 농협이 제공하는 오픈API의 종류와 활용사례들을 소개하는 페이지로, 오픈 4년 차를 맞아 UI(사용자 환경)UX(사용자 경험)를 직관적으로 개선했고, API 종류와 이용기업의 실적을 시각화했으며, PC와 모바일 접속시 자동으로 화면 크기가 최적화 되는 반응형 웹 화면 적용 등 고객 편의성과 접근성을 고려해 화면 구성을 전면 개편했다.

 

이대훈 은행장은 누구나 오픈API에 쉽게 접근하고 개발할 수 있는 기반 환경을 구축했다, “오픈플랫폼 활성화에 앞장서 오픈API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희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