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존비즈온, 1분기 매출 625억 원, 영업이익 139억 원 달성

연결기준 전년 比 매출액 19.6%, 영업이익 25.4% 증가
나홍선 기자 | hsna@joseplus.com | 입력 2019-04-24 12:29:3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더존비즈온 전경[사진=더존비즈온 제공]

더존비즈온(대표이사 김용우)은 1분기 실적공시를 통해 연결기준 매출 625억 원, 영업이익 139억 원을 달생했다고 24일 발표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매출은 19.6%, 영업이익은 25.4% 큰 폭으로 증가한 실적으로, 더존비즈온은 전 사업분야의 고른 성장에 힘입어 18분기 연속 매출액과 영업이익의 상승 기조를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더존비즈온에 따르면, 이번 1분기 역시 ERP, 클라우드, 그룹웨어 등 핵심 사업을 중심으로 전 사업 분야가 호조세를 보이며 실적을 견인했다.


특히, ERP 사업은 제품 기술력 및 확장성을 바탕으로 중견기업 이상 대기업에서의 ERP 영업력이 증대되며 확장형 ERP 사업에서만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4.9%의 매출 증가를 이뤄냈다.


더존비즈온은 시장의 큰 기대를 받고 있는 기업 비즈니스 플랫폼 WEHAGO가 3년여의 준비를 마치고, 시장 진출 전략으로 세무회계사무소에 특화된 WEHAGO T와 세무회계사무소의 약 200여 만개 수임고객사용 WEHAGO T edge 를 출시해 본격적으로 시장에 진입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WEHAGO T와 WEHAGO T edge를 통해 세무회계사무소와 수임고객사를 WEHAGO 플랫폼에서 직접 연결해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한 자동회계처리로 기장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또한, 번거로운 4대 보험 신고와 문서관리 업무, 증빙서류 신청 및 발급, 각종 내부 관리업무까지 WEHAGO 플랫폼에서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처리할 수 있게 되어 세무회계사무소의 업무와 비즈니스에 새로운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더존비즈온 관계자는 “안정성과 수익성을 겸비한 기존 사업분야에 기업 비즈니스 플랫폼 WEHAGO와 차세대 ERP인 D_ERP가 가세하면서 제품 포트폴리오 다변화로 성장에 필요한 핵심 솔루션 라인을 완성했다”며 “올해 유례없는 매출 신장과 수익 창출을 이어갈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WEHAGO T는 세무사, 회계사 등을 대상으로 지난 4월 15일부터 19일까지 전국 주요 도시 10개 지역에서 진행한 설명회에서 큰 호응을 받으며 업계에 돌풍을 예고한 바 있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나홍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