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 성탄 캐럴 저작권 걱정 마세요

한국저작권위원회 ‘공유마당’ 배포, 캐럴은 어디서나 자유롭게 이용 가능
김희정 기자 | kunjuk@naver.com | 입력 2019-12-03 13:56:0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공유저작물인 캐럴은 저작권료 납부 여부와 관계없이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하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와 한국저작권위원회(위원장 임원선, 이하 위원회)122일 공유마당(https://gongu.copyright.or.kr)을 통해 자유롭게 이용 가능한 크리스마스 캐럴 음원 14곡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음원은 징글벨’, ‘오 거룩한 밤’, ‘기쁘다 구주 오셨네등 우리에게도 익숙한 곡들로 가창과 연주 음원으로 되어있다. 해당 음원은 저작권 보호기간이 만료된 크리스마스 캐럴을 재즈, 발라드 등으로 편곡한 후 연주와 가창을 더하여 새롭게 제작되었다.

 

경북과학대학교와 여주대학교 실용음악과 김정식 교수와 김민기 교수가 제작을 총괄하였고, 박미선, 이응진, 주현주 등 가창자와 다수의 연주자가 제작에 참여하였다.

 

이들은 크리스마스 캐럴 음원을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일체의 저작재산권 유보 없이 위원회에 소중한 음원을 제공하였으며, 위원회는 공유마당을 통해 이들 음원을 일반에 공개했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희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