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홍콩에서 미화 5천만불 FRN(변동금리부사채) 발행 성공

NH투자증권 홍콩법인과 한화케미칼 FRN 5천만불 발행
김시우 기자 | khgeun20@daum.net | 입력 2019-10-15 15:05:3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15일 한화케미칼(주)을 발행인으로 하는 미 달러화 FRN(변동금리부사채) 5천만불을 홍콩 금융시장에서 11일 발행했다고 밝혔다.


한화케미칼(주)을 발행인으로 하는 FRN에 NH농협은행이 원리금 상환을 지급보증하고, NH투자증권 홍콩법인이 홍콩 금융시장에서 발행을 주관하였으며, 3년 만기이다.


이번 FRN 발행은 NH농협금융지주 최초의 홍콩 금융시장 내 FRN 발행으로서 NH농협은행과 NH투자증권, 계열사간 시너지를 창출한 사례로 농협은행은 기업의 자금조달 마케팅을 전담했고, NH투자증권은 네트워크를 활용해 채권 세일즈를 수행했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본 FRN발행은 은행과 증권이 협업한 시너지 사례이자 기업의 자금조달 원가를 절감할 수 있는 비즈니스 모델로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외화 FRN (Floating Rate Note)란?
- 외화표시 변동금리부채권으로서 주로 사모로 발행
- 국내 대기업이 외화자금(주로 미달러) 조달 비용 절감을 위해서 주로 외화가 풍부한 홍콩시장에서 발행
- 원활한 투자자 모집 및 조달금리 확보를 위해 국제신용등급이 있는 금융기관의 보증을 추가하여 발행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시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