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세청, 정책실명제 사업 공개-관세행정의 투명성 높인다

올해 ‘中企 수출지원 추진’ ‘해외통관애로 해소’ 등
총 20건 중점관리 대상사업으로 선정해 공개
나홍선 기자 | hsna@joseplus.com | 입력 2019-07-18 10:35:4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관세청은 2019년 ‘정책실명제 중점관리 대상사업’ 20건을 선정해 관세청 누리집(www.customs.go.kr)에 공개하는 한편 ‘국민신청실명제’를 확대 시행함으로써 관세행정의 투명성을 높인다고 밝혔다.

 
‘정책실명제’란 국민의 알 권리를 보장하고 사업 추진의 투명성과 책임성을 높이기 위해 주요 정책의 추진과정 등을 국민에게 공개하는 제도로, 올해에는 ‘중소기업 수출지원 추진’, ‘해외통관애로 해소’ 등 총 20건을 중점관리 대상사업으로 선정해 공개했다.


또한 ‘국민신청실명제’는 국가 또는 지방행정기관에서 선정하여 공개한 ‘중점관리 대상사업’ 외에 기관에서 수행하고 있는 사업 중 국민이 공개를 원하는 사업을 직접 신청하는 제도이다.


국민신청실명제는 작년에 처음 도입하여 연 1회 시행하다가 올해부터는 연 3회(6월, 8월, 11월)로 확대 시행한다. 신청 건에 대해서는 심의위원회를 거쳐 사업개요, 사업부서, 담당자 등을 공개할 예정이며, 신청방법은 관세청 누리집 ‘국민신청실명제’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 후 우편 또는 전자우편(staryeongjin@korea.kr)으로 접수하면 된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나홍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