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NH e직장인중금리대출」 출시

법인기업체 1년 이상 재직자 최대 2천만원까지 신청 가능
머신러닝 활용한 중금리 신용평가모형 개발
정영철 기자 | news@joseplus.com | 입력 2018-04-02 10:36:0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비대면 중금리 신용대출상품인 ‘NH e직장인중금리대출’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이 상품은 직장인을 대상으로 한 비대면 전용 중금리 신용대출 상품으로 재직기간 1년 이상의 법인기업체 재직 직원이라면 인터넷이나 스마트뱅킹을 통해 최대 2천만원까지 신청할 수 있다. 또한 중도상환해약금이 없어 고객의 자금 상황에 따라 유연하게 대출이 가능하다.


NH농협은행은 기존의 신용평가방식으로는 찾아내지 못했던 중금리 대출의 잠재 고객을 발굴하여 지원하기 위해 머신러닝을 활용한 중금리 신용평가모형을 개발했다 밝혔다.


머신러닝은 고도의 알고리즘을 통하여 데이터를 기반으로 패턴을 학습하고 예측을 수행하여 최적화된 모델을 산출하는 인공지능(AI) 기법이다.


이창호 농협은행 마케팅부문장은 “빅데이터, 머신러닝 분석을 활용한 중금리 신용대출 상품 출시를 통해 기존에 은행에서 대출이 어려웠던 중금리 대출 잠재 고객들에게 금융지원을 할 수 있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개인뿐만 아니라 개인사업자에게도 제공 가능한 중금리 대출 상품을 개발하여 금융소외계층의 금융 접근성 제고를 위한 포용적 금융에 앞장 설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정영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