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혁신 스타트업 육성·투자 지원 업무협약 체결

아주IB투자, 크레비스 파트너스와 선순환 창업생태계 구축 지원
맞춤형 엑셀러레이팅 도입, 전용펀드 조성 혁신기업 육성·투자
김시우 기자 | khgeun20@daum.net | 입력 2019-02-17 10:52:5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농협은행 본사에서 남영수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좌측 2번째)와 아주IB투자 김지원대표(좌측 1번째), 크레비스파트너스 김재현 대표(좌측 3번째)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아주IB투자(대표이사 김지원), 크레비스 파트너스(대표이사 김재현)와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본사에서 혁신스타트업 육성투자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 15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농협은행은 이번 협약으로 NH핀테크 혁신센터의 스타트업 지원체계를 강화했으며, 맞춤형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NH디지털 Challenge+’도입과 혁신스타트업 전용투자자금‘NH-아주 디지털혁신 펀드’를 조성해 국내 다양한 혁신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투자하여 선순환 창업생태계를 구현할 예정이다.


‘NH디지털 Challenge+’는 스타트업 성장단계별 맞춤형 프로그램 및 경영컨설팅을 지원하여 성공적 사업수행을 지원하는 엑셀러레이팅 전문 프로그램으로 지난 1일부터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혁신 스타트업 1기를 모집 중이다.


농협은행에 따르면 ‘NH-아주 디지털혁신 펀드’는 약 200억원 규모로 스타트업 생애주기별 성장을 위한 지분투자 및 투자 멘토링을 통해 적기에 필요한 자금을 투자 연계할 계획이며 최우선적으로‘NH디지털 Challenge+’ 참여기업과 NH핀테크 혁신센터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지원한다.

 

▲  (앞줄 왼쪽 6번째부터) 아주IB투자 김지원 대표이사, 농협은행 디지털금융부문 남영수 부행장, 크레비스파트너스 김재현 대표이사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농협은행은 2015년 금융권 최초로‘NH핀테크 혁신센터’를 개소한 이후 금차 양재에 핀테크 업체들을 위한 독립 사무공간과 카페라운지, 핫데스크, 피칭룸 등을 갖춘 전용면적 1800㎡에 달하는 스타트업 육성센터로 확대하여 민간이 운영하는 최고의 스타트업 코워킹 스페이스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이번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남영수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은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혁신 스타트업과 상생, 시너지를 발휘하여 디지털 분야 신사업 발굴과 은행 내부혁신이라는 두 가지 목표를 동시에 달성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시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