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인회계사회, 기업보고 포럼 개최

나홍선 기자 | hsna@joseplus.com | 입력 2019-01-31 13:46:4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한국공인회계사회(회장 최중경)는 다음달 11일 오후 2시 대한상공회의소 의원회의실에서 ‘제1차 기업보고 포럼’을 개최한다고 31일 밝혔다.


최근 들어 각국의 규제기관과 투자자들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 기후변화에 대한 대응, 지배구조 등에 대한 공시를 강하게 요구하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스튜어드십코드 도입, 지배구조 공시 등으로 기업보고 영역이 점차 확대되고 있다.

 

또한 기술의 발전으로 무형자산이 기업가치의 큰 부분을 차지하게 되어 전통적인 재무보고 외에도 기업의 장기적 가치창출능력 등 비재무정보의 폭넓은 공시가 요구되는 것이 세계적인 추세에서 이번 한국공인회계사회 기업보고 포럼 개최는 관계자들의 많은 관심을 모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국공인회계사회 관계자는 “한국회계학회, Big4 회계법인과 공동기획한 이번 포럼은 관심이 높아지는 기업보고의 올바른 방향을 제시하고 회계전문가의 역할을 알리기 위하여 기획했다.”고 말했다.


황성식 교수, 박성환 교수 등 6명의 발제자가 기업보고 환경변화 및 전망, 해외사례 소개, 국내 기업의 도전과 과제 등을 소개하고, LG전자, SK텔레콤, KT, 두산인프라코어의 실무 책임자가 패널로 참가한다. 참가신청은 한국공인회계사회 홈페이지(www.kicpa.or.kr)에서 하면 된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나홍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