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디야커피, 독거노인 가정에 겨울나기 물품 지원

서울 관악구 삼성동 독거노인 가정에 5천만원 상당 겨울나기 용품 전달
나홍선 기자 | hsna@joseplus.com | 입력 2018-11-29 15:31:2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이디야커피는 연말을 맞아 28일 서울시 관악구 삼성동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가정을 대상으로 겨울나기 물품을 지원하는 '이디야의 동행' 행사를 실시했다.[사진=이디야]

 

이디야커피(대표 문창기)가 연말을 맞아 28일 서울시 관악구 삼성동 소재 독거노인 가정을 대상으로 5천만원 상당의 겨울나기 물품을 지원했다.

 


이디야커피는 올해로 8년째 연말 사회공헌 행사인 ‘이디야의 동행’을 실시하고 있는데, 올해는 독거노인 비율이 높은 관악구 삼성동의 소외계층 200가정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날 이디야커피의 본사 임직원들은 쌀과 김장김치 각각 2,000kg, 라면과 방한 내복 등의 겨울나기 용품과 자사 먹거리 제품인‘이디야 스낵’세트를 직접 각 가정에 배달하며 연말 나눔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이디야커피는 최근 커피전문점 최초로 2,700호점을 오픈하는 등 전국권 영업망을 가진 커피 프랜차이즈로, 고객들로부터 받은 사랑을 사회에 돌려주기 위해 어려운 이웃을 위한 연말 사회공헌 행사를 지속해오고 있다.


연말 사회공헌 행사는 서울뿐 아니라 지역에서도 나눔 행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오는 12월 4일과 6일에는 영·호남 지역에서 각각‘이디야의 동행’나눔 행사가 예정돼 있다.


이디야커피는 연말 나눔 행사 외에도 광주, 대구 발달장애인 센터, 청각장애인 후원 기관인 청음회관 등을 통해 장애인들의 사회적 자립을 위한 바리스타 교육을 진행하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또 전국 이디야커피 가맹점에서 모금하는 파란사과 기금을 통해 해외 커피 원두 생산지의 식수 개발 사업도 후원하고 있다.


문창기 이디야커피 회장은 “기부 한파라는 말까지 나오고 있는 어려운 현실에 소외 이웃들의 겨울나기가 더욱 힘들어지고 있다”며 “이디야커피는 토종 커피 프랜차이즈로서 사회의 어려움을 외면하지 않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이디야의 사회공헌 행사인 이디야의 동행에 참가한 이디야커피 임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이디야]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나홍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