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공무원 7급 공채 10월 12일 전국 일제실시

총 581명 선발에 40,869명 접수, 평균 경쟁률 70대1
필기시험 결과 11월 1일~19일까지 각 시‧도별 누리집 통해 발표
김시우 기자 | khgeun20@daum.net | 입력 2019-10-10 15:57:4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행정안전부는 2019년도 지방공무원 7급 공개경쟁임용시험을 10월 12일 서울을 포함한 전국 17개 시‧도 89개 시험장에서 일제히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총 581명을 선발하는 올해 7급 공채 필기시험에는 4만869명이 지원했으며 평균 경쟁률은 70 대 1로 나타났다. 2018년 7급 공채시험(서울시 포함 인원)에는 선발인원 583명에, 접수인원은 53,042명이었다.


올해는 별도로 시험을 진행했던 서울시도 다른 16개 시‧도와 같은 날짜에 시험을 실시한다. 모집직군별 경쟁률을 보면 행정직군이 87 대 1(선발 417명/접수 36,418명), 기술직군은 27 대 1(선발 164명/접수 4,451명)로 나타났다.


지역별 경쟁률이 높은 지역은 강원 243 대 1, 대구 139 대 1, 전북 136 대 1 순이었으며 경쟁률이 낮은 지역은 전남 37 대 1, 인천 44 대 1, 광주 54 대 1 순이다.


지원자의 연령별 분포를 살펴보면 20대가 51.3%(20,967명)로 가장 많고, 30대가 39.0%(15,927명), 40대가 8.7%(3,547명)를 차지했으며, 50세 이상 지원자도 1%(428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원자 중 여성은 50.7%(20,724명)로 남성 49.3%(20,145명)보다 약간 높게 나타났으며, 여성비율은 지난해(49.6%) 대비 다소 증가했다.


특성화‧마이스터고등학교 졸업(예정)자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기술계 고졸 9급 경력경쟁임용시험과 연구‧지도직 공‧경채 시험도 함께 실시된다.


9급 기술계고 경채 시험은 17개 시‧도 317명 선발에 2,008명이 지원해 6 대 1의 평균 경쟁률을 보였다. 연구‧지도직의 경우 14개 시‧도 352명 선발에 6,292명이 지원해 18 대 1의 평균 경쟁률을 보였다.


이번 필기시험 결과는 11월 1일부터 11월 19일까지 각 시‧도별 누리집을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행정안전부 관계자는 “수험생 본인이 지원한 시·도의 누리집에 게시된 필기시험 시간, 응시장소, 응시자 유의사항 등에 대한 공고문을 반드시 확인해 타 시험장에 응시하는 일이 없도록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시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