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길TIS, 택스세이버 적격증빙 자동수집 솔루션 사업제휴

세무사회관에서 (주)한국공인인증등록원과 업무협약 체결
나홍선 기자 | hsna@joseplus.com | 입력 2018-11-09 16:04:5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무사사무소 수임고객인 중소기업과 세무사가 함께 이용하는 적격증빙 자동수집프로그램이 새롭게 선보일 전망이다.

 


한국세무사회 전산법인 한길TIS(대표 권길성)는 9일 11시 세무사회관 2층에서 (주)한국공인인증등록원(대표 김명옥)과 이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한길택스세이버’ 적격증빙 자동수집 프로그램사업을 공식화했다.


 ‘한길택스세이버’란, 그동안 홈택스, 신용카드, 거래은행 등 따로따로 접속해서 추출해오던 세무회계 자료 및 경영정보들을 한데 모아 통합시스템으로 자동추출 및 수집할 수 있도록 구현한 것으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은 회계 및 자금관리 업무를 손쉽게 할 수 있으며, 세무사사무소는 증빙수취업무가 획기적으로 개선됨으로써 수임고객에게 보다 신속한 세무회계 정보 및 경영 컨설팅까지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한길TIS 권길성 대표는 “오늘 업무협약을 체결한 공인인증등록원은 업계 최초로 세무사사무소 전용 스크래핑 서비스인 택스세이버를 개발, 운영해온 최고의 기술력과 인프라를 겸비한 전문회사”라고 말하고, “향후 한길택스세이버가 중소상공인과 세무사를 위한 통합솔루션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계속 서비스를 확장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창규 한국세무사회장과 곽수만 부회장, 유영조 감사, 유재흥 전산이사가 참석했고, (주)한국공인인증등록원의 김명옥 대표와 전국지사 및 대리점 대표외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했다.

 

양 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하는 한편, 추가적인 공동 부가서비스를 발굴하는 등 신규 수익원 창출을 위한 노력을 경주해 나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나홍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