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후덕 국회의원, 4년 연속 국정감사 우수의원상 수상!

2019년 더불어민주당 국정감사 우수의원상 수상
국정감사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지원, 노인일자리 등 지적 성과
나홍선 기자 | hsna@joseplus.com | 입력 2019-12-18 16:59:2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윤후덕 의원(사진)은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이인영 대표) 명의로 수여하는 <더불어민주당 국정감사 우수의원상>을 수상했다. 윤 의원은 이로써 제20대 국회가 개원한 2016년부터 2019년까지 4년 연속 ‘국정감사 우수의원상’을 받는 기록을 세웠다.

2019년 기획재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피해농가에 대한 세제지원과 살처분비용 국가 지원 촉구, 노인일자리 확대, 기초지자체 별 성장률(GRDP)와 광역지자체 별 역외유출 심화, 러시아 경협차관의 현물상환 문제점 지적 등 다양한 이슈를 발굴하고 대응하여 성과를 보였다.

 

 
ASF 살처분비용은 현행 시행령에 의하면 파주시가 부담해야 했으며, 예산 마련을 위해 복지 축소 등 문제가 발생할 여지가 있었다. 그러나 농림수산식품부가 「가축전염병 예방법 시행령」을 입법예고하여 감염돼지 살처분비용을 국가가 지원할 수 있는 실질적인 결과를 얻었다.


더불어민주당 한일경제전 예산입법지원단장으로서 국정감사에서 일본수출규제 피해 중소기업 지원 및 소재·부품·장비 국산화 방안을 제시했다. 또한, 「소재·부품전문기업 등의 육성에 관한 특별조치법」 전부개정안을 발의하는 등 일본수출규제에 대한 대응도 게을리 하지 않았다.


그밖에 제20대 국회 1·3차년도 <헌정대상>, 국회예산정책처 설립 16주년 공로패(국회의장상)를 수상했다.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나홍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