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방세무사회, 신임 부회장에 황희곤 세무사 선임

김완일 회장, “회원에게 실질적인 도움 드리는 회무 운영에 큰 도움 될 터”
세무서비스 고급화 컨설팅교육, 청년세무사 대상 실무 발표회, 탄소중립 세제상 대응 학술발표회 실시
나홍선 기자 | hsna@joseplus.com | 입력 2021-11-23 18:48:5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황희곤 부회장(오른쪽)

 

서울지방세무사회(회장 김완일)232021회계연도 제2차 임원회의를 개최하고 황희곤 세무사를 신임 부회장으로 선임했다.

  

지난 2020년 서울지방세무사회 김완일 회장과 연대부회장으로 당선된 장경상 부회장이 일신상의 이유로 사임함에 따라 이날 임원회의 동의를 얻어 황 부회장이 새롭게 선임됐다.

 

김완일 회장은 황희곤 신임 부회장은 국세청 중요 요직을 두루 거치며 세무전문가로서 활발한 활동과 함께 전문성 함양을 위한 교육 분야에도 힘써 오셨다면서 앞으로 서울지방세무사회의 효율적인 회무 운영과 세무사제도 발전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선임 배경을 밝혔다.

 

신임 황 부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오늘 서울지방회의 신임 부회장으로 선임된 것을 대단히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면서 앞으로 서울지방회 회원여러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드릴 수 있는 회무를 펼쳐 나갈 수 있도록 김완일 회장과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선임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날 임원회에서는 회계서비스와 법률서비스를 결합한 세무서비스 고급화 유형의 발굴 및 보급을 통해 회원들의 수익 확대를 위해 지난해와 올해 초에 이어 3번째 세무서비스 고급화를 위한 회원 컨설팅교육을 실시함을 보고했다.

 

이와 함께 다음달 8일에는 청년세무사들에게 4차 산업혁명 진행에 따른 납세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새로운 세무서비스 개발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한 세무실무 발표회실시 사안과, 다음달 15일에는 조세정책학회와 공동으로 탄소중립 2050, 세제상 대응이라는 주제로 탄소세와 탄소국경세 도입에 대한 학술토론회가 세무사회관에서 개최됨을 보고했다.

 

▲서울회 임원회의 

 

김완일 회장은 끝으로 그 동안 코로나19로 인해 집합 및 대면교육이 어려운 점을 고려해 서울지방세무사회가 회원여러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한 세무세비스 제공에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면서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한 집합교육 등이 어려운 점을 고려해 다른 자격사와는 차별화된 전문세무서비스로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세무서비스의 질적개선과 함께 업무영역을 확대하기 위한 정보 제공을 위해 계속 노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황희곤 신임 부회장 프로필)

 

 [학력]

한양대학교 행정대학원 졸업(세무학 석사)

중국 칭화대학교 최고정책관리자과장 수료

전국경제인연합회 최고경영자과정 수료

 

[경력]

서초세무서장/진주세무서장

국세청 조사국 국제조세국 팀장

서울지방국세청 조사1국 조사3과장

중부청 조사1/서울청 조사1조세2국 조사팀장

국세청 38년 근무부이사관 명예퇴임

세무법인 MG 부회장/대표세무사

 

[수상]

홍조근정훈장/국무총리상/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상

[저작권자ⓒ 조세플러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나홍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카드뉴스CARD NEWS